여리군의 홈페이지~♡



가정의 달을 맞아서 아내와 함께 간만에 영화를 봤습니다.

1. 제이크 질렌할은 멋있는데, 끝은 조금 허무합니다.

2. 평행세계 이론을 가져다 쓰려고 했으나, 실상은 평행세계가 아닌 허구세계라는 걸 알고 있기에 큰 깨달음을 주지는 못했습니다.

3. 저 프로젝트 이름이 왜 '소스코드'인지는.... 잘 모르겠습니다. 컴과 출신이라 더더욱 모르겠습니다. -_-a

4. 육군 대위(Captain)인 제이크 질렌할은 차량번호판에 적힌 C, G, Y 등의 알파벳을 불러줄때 군대식으로 Charlie, Golf, Yankee라고 불러줍니다만, 이걸 받아서 다른사람에게 불러주는 베라 파미가는 C, G, Y라고 그냥 불러줍니다. :)

'보고듣기 > 영화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평양성(2011)  (0) 2011.05.31
아이 엠 넘버 포(I am Number 4, 2011)  (0) 2011.05.30
소스 코드(Source Code, 2011)  (0) 2011.05.14
헬로우 고스트(Hello Ghost, 2010)  (0) 2011.05.13
걸리버 여행기(Gulliver's Travels, 2010)  (0) 2011.04.30
수상한 고객들(2011)  (0) 2011.04.29

Comment +0