여리군의 홈페이지~♡

방금 식사를 마쳤습니다.

기분이 이상할 줄 알았는데, 의외로 담담합니다.

어제 다 놀라버린것 같네요. 쩝.



아아. 이제 정말 고시계와는 안녕입니다.

모두들 그동안 정말 감사했습니다.



ps. 내일 저녁에 송별회가 있긴 합니다. =_=a

'T.EX.T > 公務員LIFE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스키장 사진 받았어용.. (06. 12. 23)  (0) 2007.02.16
첫 국장보고.  (0) 2007.02.05
고시계에서의 마지막 저녁식사 끝  (0) 2007.01.23
사직서를 썼습니다.  (2) 2007.01.22
농림부에서 전화왔습니다.  (0) 2007.01.18
올것이 왔다.  (2) 2007.01.08

Comment +0